NCP 엔지니어링, macOS Catalina용으로 새로운 VPN 클라이언트 출시

NCP의 macOS 클라이언트 버전 4.0, 듀얼 스택 IPv4/IPv6 지원

NCP 엔지니어링, macOS Catalina용으로 새로운 VPN 클라이언트 출시
(PresseBox) ( 캘리포니아 서니베일, )
NCP 엔지니어링은 오늘 새로운 macOS 클라이언트 버전 4.0 출시를 발표했습니다. NCP Secure Enterprise macOS Client 4.0, NCP Secure Entry macOS Client 4.0, NCP Exclusive Remote Access macOS Client 4.0은 IPv4/IPv6용 네트워크 어댑터를 포함하며 macOS Catalina 10.15와 완벽하게 호환됩니다. 새로운 macOS 클라이언트는 Apple사의 인증을 받기도 하였습니다.

또한, NCP는 VPN 클라이언트까지 IPv6 지원을 확장하였습니다. IPv4/IPv6 듀얼 스택 지원을 통해 VPN 터널에서 IPv4 및 IPv6 프로토콜 모두를 사용할 수 있게 됩니다. IPv4 및 IPv6 분할 터널링 역시 개별적으로 구성할 수 있습니다. IPv4 및 IPv6를 통한 VoIP 역시 새로운 가상 네트워크 어댑터와 조합하여 사용 가능합니다. 새로운 클라이언트는 VPN 터널이나 터널을 통한 분할 터널링에서 DNS 요청을 처리하는 성능도 개선하였습니다.

NCP Secure macOS 클라이언트는 보안 수준이 높은 커뮤니케이션 소프트웨어로 모든 원격 액세스 VPN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통합된 동적 개인 방화벽, 데이터 암호화, 강력한 인증(지문 인증 포함), 다중 인증 지원 및 IKEv2 리다이렉트를 통한 IKEv2 지원 등의 고급 보안 기능을 갖춘 것이 특징입니다.

사용자의 편의를 위해 클라이언트는 현대적인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함께 옵션형 FIPS 모드를 갖추어 클라이언트 설치 시 선택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관리자는 NCP Secure Enterprise macOS Client의 초기 설정을 제공할 수 있어 VPN 솔루션을 배포하기가 한층 더 쉬워졌습니다. macOS 키체인 역시 인증 저장소로 사용 가능합니다.

NCP 엔지니어링의 CEO인 Patrick Oliver Graf는 “당사의 새로운 macOS 클라이언트는 향상된 보안 기능을 제공해 타인이 기업 네트워크 및 모바일 기기에 무단 액세스하지 못하도록 막아줍니다.”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직관적인 그래픽이 돋보이는 사용자 인터페이스는 데이터를 연결하기 전에, 데이터를 연결한 동안 모든 연결 및 보안 상태를 보여줍니다.”라고도 덧붙였습니다.

NCP Secure Enterprise macOS Client는 NCP의 “새로운 수준의 원격 액세스 기술(Next Level Remote Access Technology)” 구성 요소이며, NCP Secure Enterprise Management 및 NCP Secure Enterprise VPN Server나 가상 어플라이언스와 함께 사용해 중앙에서 관리하는 원격 액세스 VPN의 완벽한 솔루션을 제공합니다.

NCP Secure Entry macOS Client는 중앙 관리 솔루션이 없는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최대 50개 규모의 소형 VPN 프로젝트용으로 설계되었습니다. 일반적인 IPsec VPN 게이트웨이와 모두 호환됩니다.

NCP Secure Entry macOS Client의 완전판 30일 시험 사용 버전은 https://www.ncp-e.com/de/service/download-vpn-client/#c7889에서 다운로드하실 수 있습니다. NCP Exclusive Remote Access macOS Client 4.0은 Juniper Networks® SRX 시리즈 방화벽과 호환되며, NCP Exclusive Remote Access Management를 통해 다운로드 및 관리 가능합니다.
Für die oben stehenden Pressemitteilungen, das angezeigte Event bzw. das Stellenangebot sowie für das angezeigte Bild- und Tonmaterial ist allein der jeweils angegebene Herausgeber (siehe Firmeninfo bei Klick auf Bild/Meldungstitel oder Firmeninfo rechte Spalte) verantwortlich. Dieser ist in der Regel auch Urheber der Pressetexte sowie der angehängten Bild-, Ton- und Informationsmaterialien.
Die Nutzung von hier veröffentlichten Informationen zur Eigeninformation und redaktionellen Weiterverarbeitung ist in der Regel kostenfrei. Bitte klären Sie vor einer Weiterverwendung urheberrechtliche Fragen mit dem angegebenen Herausgeber. Bei Veröffentlichung senden Sie bitte ein Belegexemplar an service@pressebox.de.